멘토지원
파트너스
현직자 클래스
멘토 찾기
Best 질문답변
컨설턴트 VS 대기업 경영전략기획, 어떤 직무를 선택해야 좋을까요?
삼성경제연구소(SERI) · 산업전략3실
약 5년 전
💬 멘티의 질문
멘토님 안녕하세요! 해외 대기업의 경영전략기획 직무와 컨설팅 회사의 컨설턴트 중에서 진로를 어떻게 결정해야 할지 고민하고 있는 취준생입니다. 두 직무의 차이점을 명확히 알고 싶습니다.


ⒸDziobek
 
그리고 학교 밖에서 인맥을 쌓고 싶은데, 혹시 멘토님께서는 어떻게 인맥 관리를 하고 계시는지 궁금합니다.
 
답변 기다리겠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안현섭 멘토의 답변

넓게 보는 컨설턴트, 깊게 파는 경영전략기획

안녕하세요 멘티님. 출장 다녀오는 길에 답변 드립니다.
 
먼저 컨설턴트와 해외 대기업의 경영전략기획 직무는 공통적으로 시장 정보 조사, 경쟁사 분석, 산업 매력도 분석, 진입전략 및 실행계획 구축, R&R 관리 등을 수행한다는 점에서 업무상 유사성이 높습니다. 겹치는 부분이 많아 서로 이직이 자유로운 편이죠.
 
하지만 컨설턴트는 여러 기업, 산업을 얕고 넓게 보는 반면, 대기업의 전략기획 직무는 한 가지 기업, 산업을 깊게 파니까 분명히 차이가 있습니다.
 
신입으로 들어가기에는 둘 다 좋지만, 만약 본인이 뚜렷하게 희망하는 기업, 산업이 없으면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컨설턴트로 커리어를 시작하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컨설턴트 업무는 영업이나 업무 효율화, 논리적 사고, 네트워킹, 다양한 산업 및 기능 등을 이해하는데 굉장히 도움이 많이 됩니다. 대기업 신입이 경험하기 힘든 여러 가지를 체험하고, 추후 이직 시장에서도 일정 수준 이상으로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컨설턴트 일을 하면서 본인의 전문성을 검증해보고, 다양한 분야의 산업을 경험함으로써 자기에게 더 적합한 직업과 산업군을 탐색할 수 있으므로 추천하고 싶어요.
 Ⓒssguy

물론 해외 대기업의 경영전략기획 직무도 산업, 기업의 거시적인 현황을 보고 맥락을 이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장점이 있습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컨설팅 회사에서 일을 시작했는데, 대기업의 끈끈한 동기문화와 우수한 업무 프로세스, 시스템 경험이 부러웠어요.
 
다만 연차가 쌓일수록 한 명의 사원은 큰 시스템의 일부분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하지만 처음부터 좋은 시스템과 최적화된 업무 프로세스를 배우게 되면 당연히 큰 도움이 되겠죠.
 
본인이 뚜렷하게 일하고 싶은 기업이나 산업이 정해졌다면 대기업 쪽으로 지원하시고, 앞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본인에게 맞는 분야를 찾고 싶다면 컨설팅에 도전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실력자가 되면 인맥은 자연스럽게 따라와요

학교 밖에서 인맥을 형성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이 있습니다. 연구회, 투자 동호회 등에서 만날 수도 있고, 지인에게 소개받아 다리 건너 사람들을 알게 되는 경우도 많죠.
 
물론 지속적으로 끈끈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학연이 가장 좋습니다. 학연을 만들기 위해 MBA나 석사 과정을 밟는 사람들도 있어요.
 Ⓒrawpixel

하지만 사회생활을 시작하고 나면 회사 동료를 중심으로 인맥은 점점 넓어지기 마련이고, 자기 노력에 따라 가꾸기 나름입니다. 관심분야를 정해서 사람들과 인맥을 하나하나 만들어나가고, 지인에게 소개를 부탁하면 자연스럽게 정보를 공유할 수 있게 되죠. 저 역시도 현재 대학원 박사과정을 밟고 있으며, 벤처포럼, 회사 연구회 등의 활동을 하면서 인맥을 확장하고 있어요.
 
인맥 형성의 기본은 단기전이 아니라, 장기전이라는 마음으로 상대방에게 빚을 주는 것입니다. 정보를 제공하거나, 술을 사주면서 자주 만나는 것도 좋지만, 미리 상대방에게 도움을 주면 나중에 본인이 필요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되는 거죠.
 
잇다 같은 멘토링 활동도 인맥 형성의 일환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도움을 주고받으며 그물망처럼 관계를 펼치다 보면, 본인이 필요한 시기, 필요한 분야의 인맥에게 도움을 부탁할 수 있을 겁니다.
 
따라서 이렇게 인맥을 형성하기 위해서는 가장 먼저 본인이 실력을 갖춰서 영향력을 발휘하는 사람이 되어야 하는 거죠. 실력자는 실력자를 만나고, 자연스럽게 모임을 형성합니다. 성격이 좋아도 실력이 없으면 관계는 느슨해지기 마련이에요. 당장 도움이 안 되더라도 사람들은 장기적으로 실력자를 옆에 두고 싶어하니까요.
 
멘티님이 어떤 분이신지 정확히 몰라서 너무 일반적인 이야기를 한 것 같습니다. 혹시 궁금한 점이 더 있으시다면 언제든지 다시 연락 주세요. 감사합니다!

안현섭 멘토
삼성경제연구소(SERI) · 산업전략3실
전략/기획
'꿈이 있으니 버틸 수 있고, 심장이 있으니 뛸 수 있다'
지방출신/공대생/Non-SKY
경영컨설팅하면서 새로운 세상을 경험
다양한 시행착오에도 하나하나 경력관리
가치관: 간지나고 폼나게 살아보자
같은 직무를 다룬 글
인기 있는 글
연구/설계
약 6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