멘토지원
파트너스
현직자 클래스
멘토 찾기
Best 질문답변
IT회사 취업, 첫 회사의 규모가 많이 중요할까요?
멘토
IT개발/데이터
약 5년 전
💬 멘티의 질문
멘토님 안녕하세요. 데이터베이스 분야의 IT 회사 취업을 희망하는 취준생입니다. 요즘 알바를 하면서 지원을 하고 있는데, 질문이 생겨 이렇게 글을 남기게 됐습니다. 


Ⓒgoran ivos

1. 첫 회사의 규모가 많이 중요할까요? 건설 업계 같은 경우에는 이직을 고려해 회사 규모를 파악해서 들어가라는 조언을 자주 들었는데 IT업계에서도 이 사항이 똑같이 적용되는지 궁금합니다.

예를 들어, 너무 작은 회사에서 일한 경력이 추후 큰 회사에 경력직으로 들어갈 때 마이너스가 되는지, 이전 직장에서 받은 연봉이 너무 낮으면 다음 직장에서 연봉 인상 협상이 어려워지는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 직무 기술 면접에서 어느 정도의 수준을 요구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데이터베이스뿐만 아니라 한 개 이상의 개발언어와 리눅스/유닉스 시스템의 이해를 요구하는 회사들이 대부분인데, 실제로 면접부터 이를 물어보나요?

또한, 프로그래밍을 할 수 있는 수준을 요구하는 것인지, 기초 문법, 프로그래밍 수준까지만 요구하고 배우는 자세를 더 중요하게 생각하는지 궁금합니다.

바쁘실 텐데 질문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구일모 멘토의 답변

안녕하세요 멘티님. 글 잘 읽어봤습니다. IT 회사로의 취업을 희망하시는 데 고민이 많으시네요. 일단 제 개인적인 생각이라는 것을 미리 밝히면서 답변 드리겠습니다.


Ⓒpatpitchaya


첫 직장, 규모보다 발전 가능성을 고려하세요

먼저 첫 회사의 규모는 중요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특히 IT 업계에는 작은 스타트업부터 대기업까지 정말 다양한 종류의 회사들이 모여있어요. 

물론 멘티님께서는 데이터베이스 분야를 지망하신다고 하니, 특정해서 더 자세하게 말씀드리자면 이전 직장에서 본인이 책임졌던 데이터베이스의 동시접속사용자수가 중요할 수는 있겠죠. 이는 회사 규모와는 전혀 다른 내용입니다. 예를 들어, 작은 규모의 게임회사인 슈퍼셀에서는 굉장한 규모의 데이터베이스를 다루고 있는 것처럼요.

다시 첫 직장 이야기로 돌아가자면, IT 업계에서 이직할 때는 멘티님이 이전 직장에서 어떤 역할을 수행했고, 실제로 어떤 일을 할 수 있으며, 어떤 자리에 데려왔을 때 바로 써먹을 수 있을지, 가르친다면 금방 따라올 수 있는지 등 실제 업무 역량을 가장 중요하게 봅니다. 

따라서 첫 회사를 결정하는 조건으로 규모를 보지 말고, 신입 개발자로서 얼마나 빨리, 그리고 다양하게 배울 수 있는 곳인지를 판단해야 하는 거죠.

하지만 솔직하게 말씀드리면 시스템이 잘 갖춰진 외국 회사와 달리 한국 회사는 사수가 누구인지에 따라 많은 것이 달라지므로, 입사 전에 본인의 발전 가능성을 판단해서 지원하기는 쉽지 않은 편입니다.

ⒸRAWPIXEL

다만 회사의 환경, 시스템 등 다방면으로 정보를 찾아서 판단 조건에 넣어야겠죠? 단순히 회사 규모로 판단하지 마시고, 본인이 들어가서 무슨 일을 할 수 있을지, 어떻게 발전할 수 있을지 등을 어느 정도 고려하셔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 이유를 설명해 드리자면, 비IT 업계는 개인의 역량을 판단하기 쉽지 않으므로 이전 직장의 규모, 연봉 등을 참고하는 경우가 많지만, IT 분야는 개인의 역량을 판단할 방법이 참 많습니다. 따라서 철저하게 본인의 능력에 따라 대우받을 수 있으므로 IT 개발자로 커리어를 쌓기로 한 이상, 개인의 몸값은 개인이 만들어갈 수 있다는 거죠.

이런 이유에서 대기업의 관리직이나 프로젝트 매니저로 일하는 것은 추천하고 싶지 않습니다. 개발 현업을 떠나는 순간, 돌아오기는 쉽지 않고, 회사가 본인의 운명을 결정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해요. 그래서 회사 타이틀을 제외하고서 내 이름만 들고 다녀도 인정받을 수 있게 ‘생존 기술’을 갖춰야 합니다. 시장에 혼자 나와도 일할 수 있는 기술이 있어야 한다는 거죠.

일단 여러 곳의 회사에 지원해보세요. 면접은 지원자가 평가받는 곳이지만, 그 회사에 관해 알아볼 좋은 기회이기도 합니다. 정말 궁금한 것이 있다면 면접관들에게 물어보셔도 괜찮아요. 보통 잘 대답해 줄 겁니다.


Ⓒtomertu


실력을 갖추면 연봉은 따라옵니다

이제 연봉 이야기를 해 보겠습니다. 한국에서는 개인의 역량을 판단해서 연봉을 정하기보다, 지금까지 얼마를 받았는지를 기준으로 다음 연봉이 정해지는 경우가 많아요.

하지만 IT 업계에 들어오신다면, 규모와 마찬가지로 첫 직장의 연봉 역시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앞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본인이 개발자로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해주는 곳이 가장 좋은 첫 직장입니다. 그러나 슬프게도, 연봉을 많이 주면서 이런 환경을 주는 곳은 드물어요. 따라서 돈과 배움의 기회를 두고 고민할 때 신입이라면 당연히 후자를 택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훨씬 도움이 된다는 게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처음에는 돈을 많이 주는 게 좋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실력을 갖추게 되는 4년 뒤, 연차가 많이 쌓인 8년 뒤에는 연봉은 오로지 그 사람의 실력으로 결정됩니다. 만약 처음에 큰돈을 받고 들어간다면, 성장 환경이 갖춰지지 않아 개인 실력의 성장이 더뎌지고, 이후 연봉 상승이 느려질 수 있습니다. 반면, 낮은 연봉으로 시작했지만, 가파르게 본인을 성장시켜 연봉 상승을 계속 끌어낼 수도 있고요.

다만 본인이 개인의 성장보다는 회사 이미지, 높은 연봉을 더 우선하신다면, 그냥 대기업 공채에 도전하셔도 됩니다. 물론 많은 돈을 받고, 좋은 복지 등을 누릴 수도 있지만, 본인의 커리어가 회사에 의해 결정된다는 사실을 고려해야겠죠.

Ⓒalexandru-acea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대기업에서 큰 프로젝트를 맡아서 해도 굉장히 작은 부분만을 담당할 텐데 작은 프로젝트라도 직접 처음부터 끝까지 파악할 수 있는 경우가 더 매력적인 것 같아요. 실제로 스타트업에서 데이터베이스, 서버, 백엔드를 모두 개발해 본 사람이 시야가 넓은 편입니다. 

물론 본인을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회사 업무 외에도 끊임없이 공부하셔야겠죠. 데이터베이스 관련 모임이나 세미나에 참여하시고, 유명한 블로그에도 수시로 방문해 배우시는 자세를 갖추는 게 좋습니다. 

또한 자신도 공부하는 내용을 블로그에 남기고, 다른 개발자들과 소통해야 합니다. 이러한 커뮤니티를 통해 가치 있는 정보를 얻을 수 있고, 운이 좋으면 다음 이직으로 이어지기도 하니까요. IT 회사는 생각보다 추천으로 사람을 채용하는 경우가 많아요.

면접, 기본기와 문제 해결 능력을 주로 봅니다

입문자에게 면접에서 여러 언어를 물어보는 경우는 많지 않고, 물어본다고 하더라도 본인이 알고 있는 언어로 풀면 됩니다. 

예를 들어, 나는 mvSQL만을 알고 있는데, 면접에서 NOSQL로 문제를 풀라고 던져 줬습니다. 그러면 내가 잘 알고 있는 mvSQL이나 pseudoCode로 문제를 풀어도 무방합니다. 

면접에서는 지원자가 문제 해결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를 중요하게 판단하지, 여러 언어를 알고 있는지는 판단하지 않습니다. 물론 여러 언어를 알고 있으면 분명 플러스가 되긴 하겠지만요.

Ⓒfabian irsara

따라서 면접을 볼 때는 기본을 물어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무슨 언어를 학습하든 기본을 철저하게 공부하시고, 작은 프로젝트를 직접 만들어보시면 좋습니다. 

작은 프로젝트를 만들게 되면, 본인이 처음부터 끝까지 관여해서 이해할 수 있고 설명할 수 있는 수준이 돼야 합니다. 

혹시 본인이 남에게 어떻게 보일지를 계속 걱정하고 고민하고 계신다면 그런 태도를 고치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하나라도 더 도움이 되는 것을 쌓아야지, 부정적으로 걱정만 하는 것은 생산적이지 않으니까요.

마지막으로 기우에서 말씀드리자면, 취준 과정에서 공백이 너무 길면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특별히 대단하지 않은 회사를 다니더라도 일하면서 배우는 것이 혼자 공부하면서 배우는 것보다 더 많습니다. 

앞길이 창창하시니까 너무 걱정하지 마시고, 열심히 정진하시면 꿈을 이루실 수 있을 겁니다. 힘내세요!

같은 직무를 다룬 글
IT개발/데이터
2달 전
인기 있는 글
연구/설계
약 5년 전